2019.09.20 (금)

  • 흐림동두천 13.1℃
  • 구름많음강릉 16.5℃
  • 구름많음서울 16.5℃
  • 구름많음대전 18.5℃
  • 구름조금대구 17.4℃
  • 구름조금울산 16.8℃
  • 구름많음광주 19.1℃
  • 구름조금부산 18.4℃
  • 구름많음고창 15.2℃
  • 구름조금제주 20.9℃
  • 흐림강화 13.3℃
  • 구름조금보은 14.4℃
  • 흐림금산 14.6℃
  • 구름많음강진군 16.8℃
  • 구름많음경주시 13.4℃
  • 구름조금거제 19.3℃
기상청 제공

생활

전체기사 보기

오미자, 근골격계 퇴화·노화개선에 효과

농촌진흥청, 전북대 치대와 공동연구 결과 발표

오미자가 근골격계 퇴화, 치아 소실 등 노화 개선에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이하 농진청)은 전북대학교 치과대학과 공동 연구를 통해 이러한 사실을 발표했다. 또 오미자가 심장을 강하게 하며, 혈압은 낮추고 면역력은 높이고, 기침과 가래를 멎게 하는 효능도 있다는 사실도 규명했다. 오미자는 단맛과 쓴맛, 신맛, 짠맛, 매운맛을 느낄 수 있다 해서 명명된 과일이다. 한의학에서는 혈류개선 및 고혈압, 뇌졸중, 심혈관 질환 예방 등의 치료에 널리 사용되고 있다. 농진청은 기존에 알려진 단편적 효능과 달리 오미자의 주요 성분인 '고미신A'와 '시잔드린C'에 주목하고, 노화개선 효과에 대해 연구를 진행했다. 이를 위해 우선 골다공증이 있는 실험용 쥐에게 고미신A와 시잔드린C 추출물을 8주간 매일 10mg/kg씩 투여한 결과 근육 성장을 예측하는 분자 발현은 4배, 뼈의 분화 인자 뼈의 분화 인자 발현은 2∼4배, 골밀도는 2∼3배까지 증가한다는 것을 확인했다. 또한 고미신A는 동물 세포 실험에서 뼈를 튼튼하게 하는 골 강화 활성 지표와 골 강화 활성인자 발현을 2배 이상 높이는 한편 사람 세포와 동물실험에서 노화계 세포의 노화지표 활성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