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13 (토)

  • 맑음동두천 8.5℃
  • 구름많음강릉 8.3℃
  • 구름조금서울 9.9℃
  • 구름조금대전 10.3℃
  • 구름많음대구 11.2℃
  • 구름많음울산 9.4℃
  • 맑음광주 9.7℃
  • 구름많음부산 10.7℃
  • 맑음고창 6.6℃
  • 맑음제주 11.2℃
  • 구름많음강화 7.5℃
  • 구름조금보은 9.5℃
  • 맑음금산 10.0℃
  • 맑음강진군 9.7℃
  • 구름조금경주시 8.4℃
  • 구름많음거제 10.6℃
기상청 제공

의약/건강

인공 와우 수술, 영상-유전자 기반 정밀의학적 방법으로 시행한다

개인 건강정보 근거, 개인 맞춤 진단 및 치료 계획 제공

URL복사

달팽이관(와우, 蝸牛) 손상이 심한 환자에게 이식하는 인공와우 장치의 선택과 수술 기법, 이식 시기 등 맞춤 치료 및 진단을 제공하는 정밀의료적 수술 기법이 나왔다.

최병윤 분당서울대병원 이비인후과 교수팀은 다수의 연구결과를 통해 영상과 유전자에 기반을 둔 정밀의료적 인공와우 수술 기법을 세계 최초로 정립했다고 18일 밝혔다.

정밀의료는 유전정보, 생활습관 등 개인의 건강정보를 바탕으로 개인 맞춤 진단 및 치료 계획을 제공하는 것으로 최근 상용화 된 인공와우 수술에서도 정밀의학적 치료방향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

최 교수는 전극 삽입 시 달팽이관의 손상을 최소화함과 동시에 신경원 세포를 가장 효율적으로 자극시키는 얇은 전극(slim modiolar electrodes)을 이용한 인공와우 수술을 지난 2018년부터 시작해 약 300여 건 시행했다.

전극을 이용한 인공와우 수술 시 전극과 신경원 세포 사이의 거리는 수술 결과를 결정하는데 매우 중요한 요소로 작용한다. 최 교수는 이 전극을 가장 효율적으로 사용하기 위해 ‘풀백 수술 기법’을 국내에서 유일하게 적용하고 있다. 이 기법은 전극의 위치를 재 교정하여 전극과 신경원 세포의 접근성을 극대화하는 방법이다.

현재까지 이 수술 기법을 통해 수술 받은 환자들에서 전극(전선)의 꼬임이나 전극 전위는 나타나지 않았으며 잔존 청력 또한 잘 유지시키는 것으로 확인돼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의약/건강

더보기

문화

더보기

생활

더보기
임산부의 비스페놀A 노출, 어린이 비만 원인 될 수 있어
임산부가 비스페놀A(BPA)에 노출되면 출산한 자녀가 소아·청소년 시기에 비만해질 확률이 높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홍윤철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예방의학교실 교수와 최윤정 연구원, 이영아 소아과학교실 교수, 임연희 코펜하겐 대학교 보건학과 교수 연구팀은 산모의 비스페놀A 노출이 영유아 초기 DNA 메틸화에 영향을 주고 그러한 변화가 학령전기 및 학령기까지 체질량지수에 영향을 미친다고 12일 밝혔다. 비스페놀A는 체내 정상적인 내분비 기능을 방해하는 ‘내분비교란물질’로 여러 연구를 통해 어린이에게 비만을 일으키는 물질로 알려졌다. 플라스틱과 합성수지·식품 캔·치아수복·의료기기·영수증 종이 등 다양한 물품에 사용되고 플라스틱 물병이나 플라스틱 식기·수도공급용 파이프 등을 통해 광범위하게 노출되는 등 성인은 물론태아와 영유아도 노출될 수 있다. 연구팀은 ‘어린이의 환경과 발달 (EDC)’ 코호트를 통해 후성유전 연구를 진행했다.산모-어린이 59쌍에서 산모의 비스페놀A 노출량에 따라 어린이의 메틸화 양상이 2세와 6세에 어떻게 달라지는지 분석했다. 특히 후성유전학에 의한 효과에 주목해 연구를 진행했다. 유전적 요인은 DNA 염기서열의 영향을 일컫지만 후성유전적 요인은

복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