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5 (월)

  • 구름조금동두천 33.8℃
  • 맑음강릉 32.3℃
  • 구름조금서울 35.3℃
  • 구름조금대전 35.8℃
  • 맑음대구 35.6℃
  • 구름조금울산 32.0℃
  • 구름조금광주 32.0℃
  • 구름많음부산 32.8℃
  • 구름많음고창 32.3℃
  • 구름많음제주 29.1℃
  • 맑음강화 34.1℃
  • 구름조금보은 35.1℃
  • 구름조금금산 34.4℃
  • 구름많음강진군 32.2℃
  • 구름조금경주시 34.1℃
  • 구름많음거제 31.4℃
기상청 제공

생활

다이어트 위해서는 생일 등 기념일 음식 섭취 주의해야

케이크와 와인 등 복부지방 증가, 비만의 원인

다이어트를 시행 중인 사람들에게 ‘기념일 챙기기’는 고역스러운 일이다. 일반적으로 기념일에는 특별한 음식을 챙겨먹기 마련인데, 생일이나 결혼기념일에 빠지지 않는 케이크가 대표적이다.

365mc 신촌점 김정은 대표원장의 도움말을 통해 그냥 지나칠 수 없는 특별한 날에 접하기 쉬운 음식들을 현명하게 먹을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알아본다.

케이크...입에는 부드럽지만 뱃살의 적

재료와 조리법에 다르지만 케이크 한 조각의 칼로리는 300~800㎉에 달한다. 두 명이서 케이크 하나를 통째로 먹으면 1000~2000㎉는 어렵지 않게 섭취할 수 있다. 이렇게 잠깐의 즐거운 시간을 보내다 보면 열심히 관리했던 허벅지 복부 등의 지방은 다시 늘어 스트레스를 받을 수도 있다.

특히 부드러운 케이크일수록 살이 더 찔 가능성이 높다. 지방이 다량 함유된 생크림, 우유 크림, 동물성크림 등을 많이 사용할수록 부드러운 풍미가 강해지기 때문이다. 지방함량이 높을수록 부드럽고, 당분 함량이 높을수록 달콤하다.

365mc 신촌점 김정은 대표원장은 “케이크에 있는 과일은 설탕에 절인 것이 많으므로 가급적이면 먹지 말고, 케이크 위에 얹어진 크림은 처음부터 적당량을 덜어내는 게 좋다”며 “한 번에 최대 한 조각 정도만 먹고 녹차, 허브티, 아메리카노처럼 열량이 낮은 음료와 함께 먹도록 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시중에 판매되는 크랜베리나 오트밀 등 건강곡물·과일이 들어간 디저트도 안심은 금물이다. 주원료는 건강식품일지라도 버터와 설탕이 주재료로 들어가기 때문에 다이어트를 망칠 수 있다.

시간적인 여유가 된다면 집에서 직접 건강 케이크를 만들어보는 것도 한 방법이다. 단호박, 당근, 블루베리 등 단맛이 나는 자연식품을 활용하면 설탕이나 버터 같은 인공 첨가물을 넣지 않아도 달고 맛있는 케이크를 만들 수 있다.

예컨대 케이크시트는 당근, 생크림은 두부크림으로 대체해보자. 먼저 당근을 믹서기로 곱게 간 뒤 수분을 제거하고 계란·코코넛오일과 섞어준다. 이어 통밀가루, 베이킹파우더, 시나몬파우더를 추가해 더 섞은 뒤 호두와 아몬드 같은 견과류를 뿌려준다. 반죽을 160~180도 오븐에 30분가량 구워주면 당근 케이크시트가 완성된다.

두부크림은 두부, 우유(두유), 꿀, 호두, 식초, 올리브오일, 허브솔트를 믹서기에 넣고 갈아주면 된다. 이후 당근 케이크시트에 두부크림을 골고루 발라주고 생과일을 위에 얹어주면 홈메이드 건강 케이크가 탄생한다.

와인...분위기 잡는 일등공신이지만 비만과 직결

기념일에 빠지지 않는 술도 비만과 직결된다. 기념일 분위기를 잡는데 일등공신인 ‘와인’을 비롯해 주류에 들어있는 알코올은 지방 산화를 억제해 장기적으로 몸을 지방이 잘 분해되지 않는 상태로 바꿔 체중이 불어나게 된다.

특히 술을 마시면 뱃살이 많이 찐다. 지방 분해를 억제하는 코르티솔은 지방세포 안에 있는 특정 효소에 의해 작용하는데, 그 효소가 복부에 집중돼 있기 때문이다.

꼭 술을 마셔야 한다면 달콤하거나 도수가 높은 술은 피하는 것이 좋다. 도수가 높을수록, 술맛이 달수록 칼로리가 높기 때문이다.

틈틈이 물을 충분히 마시는 것도 중요하다. 술을 마실 때 수분 섭취를 늘리면 체내 알코올을 희석시키는 데 도움이 된다. 물을 자주 마시면 그만큼 음주량도 줄일 수 있어 일석이조다.

아무리 기분 좋은 기념일이라도 다이어트 의지를 놓아 버리는 것은 금물이다. 기념일에 맛있는 음식을 보면 ‘오늘은 좋은 날이니 다이어트는 잊자’라며 스스로 합리화하는 사람이 많다.

김 대표원장은 “‘기념일이니 오늘만 마음껏 먹자’는 생각에 주의해야 하나 도저히 참지 못할 때는 기념일 음식을 적당량 즐기는 것은 괜찮다”며 “기념일에 먹은 고칼로리 음식 때문에 다이어트에 실패했다고 좌절하고 포기하는 것보다는 그동안 이어왔던 다이어트 계획을 이어가는 것이 다이어트 성공률을 높이는 방법”이라고 말했다.

 



동국제약, 전국 국립공원 산행 안전 지도 다운로드 서비스
동국제약(대표이사 오흥주)이 ‘마데카솔과 함께하는 국립공원 산행 안전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한 ‘전국 국립공원 산행 안전 지도’ 배송 서비스가, 온라인 다운로드 서비스로 전환된다. 국립공원공단과 동국제약은 온라인을 통해 신청한 ‘전국 국립공원 산행 안전 지도’를 우편으로 받아볼 수 있는 캠페인을 지난 6월 5일부터 진행, 약 2개월이 지난 7월 31일까지 35만부의 지도가 신청될 만큼 일반인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이에 따라 국립공원공단과 동국제약은 우편으로 지도를 배송하던 서비스를 온라인에서 직접 다운로드 받는 서비스로 개시했다. 동국제약 홈페이지를 통해, 전국 19개 국립공원의 산행 안전 지도를 PDF 파일로 편리하게 다운받을 수 있다. 동국제약 마케팅 담당자는 “우편으로 지도를 배송해 드리는 서비스가, 예상을 뛰어넘는 많은 분들이 참여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며, “앞으로는 다운로드 서비스를 통해 산행안전지도를 휴대폰에 저장해, 실제 탐방 시 더욱 효과적으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동국제약은 국립공원공단과 체결한 ‘안전한 산악문화 정착을 위한 협약’에 따라 2009년부터 매년 탐방객이 늘어나는 봄, 가을에 산행 안전을

여름철 구취 예방 위해서는 찬 음식 섭취 피해야
기온과 습도가 모두 높은 여름철에는 불쾌지수가 높아진다. 하지만 여름철 사람들을 불쾌하게 만드는 원인은 기온과 습도만이 아니어서 냄새에 의해서도 불쾌감이 가중된다. 다른 계절에 비해 여름은 습하다 보니 냄새도 잘 퍼지며, 특히나 입 냄새는 여름이 되면 더욱 신경 쓰이기 마련이다. 입안 세균은 지금까지 밝혀진 것만 700여 종으로 건강한 사람의 입 속에도 1억 마리 이상의 세균이 살고 있다. 이러한 세균은 여름이 되면 더 활발하게 번식해 입 냄새가 더욱 심해진다. 뿐만 아니라 여름철 식습관 및 생활습관 등 입 냄새를 유발하는 원인은 다양하다. 백영걸 용인동백 유디치과의원 대표원장의 도움말을 통해 여름철 입 냄새의 원인과 예방법에 대해 알아본다. 찬 음식, 소화기능 저하로 입 냄새 악화 시켜 계속되는 무더위에 차가운 음식을 찾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다. 입 맛 없는 여름철, 샐러드나 냉면 등의 차가운 음식으로 한 끼를 해결하거나 아이스크림이나 빙수로 갈증을 해소하기도 한다. 하지만 여름철 자주 찾게 되는 차가운 음식을 습관적으로 많이 먹으면, 입 냄새의 원인이 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특히 차가운 음료수를 마신 후에는 입 안이 상쾌하다는 착각에 양치질을 하지

종근당홀딩스, ‘사랑나눔 헌혈캠페인’ 실시
종근당홀딩스(대표 우영수)는 지난 22일부터 26일까지 종근당을 비롯한 계열사와 함께 ‘사랑나눔 헌혈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헌혈캠페인은 서울 종근당 본사, 용인 효종연구소, 천안공장, 종근당바이오 안산공장, 경보제약 아산공장 등 전국 5개 사업장에서 진행됐다. 올해는 임직원 131 명이 참석해 119장의 헌혈증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증했다. 또 종근당홀딩스는 헌혈에 참여한 임직원 1명당 1만원의 기부금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소아암쉼터에 후원한다. 종근당홀딩스는 여름방학과 휴가로 헌혈 참여율이 감소하는 여름철 혈액수급 부족을 해결하고 소아암 환우를 돕기 위해 매년 7월에 헌혈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2010년부터 현재까지 10년동안 임직원 1500여명이 헌혈에 참여했으며 헌혈증 1200여장을 소아암 환자들에게 전달해왔다. 종근당홀딩스 관계자는 “임직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헌혈캠페인을 꾸준하게 진행해올 수 있었다”며 “더 많은 환우들이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헌혈문화 확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종근당홀딩스는 헌혈캠페인 외에도 미술관 예술체험 활동, 소아암환우돕기 마라톤대회 참가 및 기부, 소아병동을 찾아가는 키즈 오페라 공연 등 소아암 어린이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