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8 (일)

  • 맑음동두천 -0.5℃
  • 맑음강릉 0.5℃
  • 맑음서울 3.5℃
  • 구름많음대전 4.1℃
  • 구름많음대구 2.6℃
  • 구름많음울산 4.4℃
  • 흐림광주 6.6℃
  • 구름많음부산 7.0℃
  • 흐림고창 3.5℃
  • 구름많음제주 12.0℃
  • 구름조금강화 2.1℃
  • 맑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0.8℃
  • 구름많음강진군 7.6℃
  • 구름조금경주시 1.5℃
  • 흐림거제 7.6℃
기상청 제공

매선요법, 만성요통 치료효과 과학적으로 입증

최병일 대한통증매선학회장, SCI급 국제학술지에 게재

URL복사

 

안면 주름 개선 또는 피부 미용, 비만 치료, 치매 치료에 활용되는 매선요법의 만성요통에 대한 효능을 과학적으로 규명한 논문이 SCI급 국제학술지에 게재됐다. 매선요법 관련 연구가 국제학술지에 게재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최근 최병일 대한통증매선학회장의 연구논문 ‘만성요통에 대한 매선침의 효능과 안정성에 대한 연구(Efficacy and safety of therad embedding acupuncture for chronic low back pain: a randomized controlled pilot trial)’가 최근 의학저널 ‘BMC 트라이얼스’에 게재됐다.

이번에 게재된 논문은 현대인의 질병인 ‘척추질환’으로 장기간 고통 받는 환자들에게 매선요법이 안전하고 효과적이라는 내용을 담고 있다.

최 회장은 40여명의 만성요통 환자를 대상으로 매선요법을 실시한 실험군과 일반 침 치료를 실시한 대조군으로 나누어 연구를 진행했으며, 시각적 상사 척도(VAS)와 기능장애지수(ODI, Oswestry Disability index) 평가를 측정해 안정성과 효과를 확인했다.

확인 결과 실험군의 ODI값은 치료 전 ±35.20이었다가 치료 종료 2주 후에는 ±18.56까지 크게 감소해 효과면에서 대조군(치료전 ±41.56, 치료 종료 2주후 ±29.80)과 확연한 차이를 보였다.

또 안정성 평가를 위해 18개 항목을 확인한 결과 모두 정상범위에 들어갔으며 간기능지수(ALT)와 헤모글로빈 수치(HGB)는 오히려 더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최 회장은 “매선요법을 시행하면서 인체의 뒤틀린 근육과 인대를 바로잡는 ‘추나요법’, ‘약침’ 등을 병행하면 구조안정화를 지속적으로 유지해 치료 효율을 배가시킬 수 있고 척추유합술이나 무릎 인공관절 치환술 등 수술적 치료의 후유증으로 고통받는 환자들의 구조 안정화에도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또 “인체의 ‘구조’와 ‘기능’이라는 두 측면에서 생길 수 있는 ‘구조불안정’을 해결하는데 매선요법이 안전하고 효과도 뛰어나다는 사실을 국제적으로 인정받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매선요법의 급여화, 국제학회 설립, 지속적인 연구논문 발표 등을 통해 매선요법의 대중화, 국제화에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통증구조매선요법은 인대(ligament), 근육(muscle), 건(tendon), 근막(fascia), 건막(aponeurosis), 지대(支帶, retinaculum) 등 조직의 손상으로 무너진 구조의 불안정을 치료하기 위해 매선(약실)을 사용하는 치료기법이다.


의약/건강

더보기

문화

더보기

생활

더보기
‘카드뮴’, 폐경 여성의 골다공증 위험 3배 이상 높여
카드뮴이 폐경 여성의 골다공증 위험을 3배 이상 높인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김은산 자생한방병원 척추관절연구소 한의사 연구팀은 한국 폐경 여성의 혈중 카드뮴이 골다공증과 골감소증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한 결과를 25일 소개했다. 카드뮴은 생활 속에서 노출되기 쉬운 대표적인 유해물질이다. 흡연이나 식품 등을 통해 우리 몸에 쌓이곤 한다. 특히 미세먼지를 통해서도 축적되기 때문에 일상생활 속에서 카드뮴 노출을 피하기란 쉽지 않다. 카드뮴이 몸에 축적되면 뼈 형성에 관여하는 신장 기능과 부갑상선 호르몬, 비타민D 대사 등에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따라서 골밀도가 낮은 폐경 여성의 경우 카드뮴 노출을 방지하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 이러한 이유로 해외에서는 혈중 카드뮴과 폐경 여성의 골밀도의 관계에 대한 연구가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지만, 국내에서는 충분하게 연구가 이뤄지지 않았다. 연구팀은 국민건강영양조사(2008~2011년)에 참여한 50세 이상 폐경 여성 1031명을 연구대상으로 설정했다. 이들의 골다공증과 골감소증 진단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건강한 젊은 성인의 평균 골밀도 수치와의 차이를 기준으로 하는 ‘T-점수(T-score)’를 활용했다. T-점수가 -2.

복지

더보기